온앤오프 유, "나 혼자 살고 나 혼자 춤춘다" 군백기 속 짠내 근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8 13:18

이지수 기자
 
'아돌라스쿨'에 출연한 윤지성과 유.

'아돌라스쿨'에 출연한 윤지성과 유.

 
윤지성과 온앤오프 막내 유가 솔직한 근황 토크를 가동한다.
 
연예계 절친인 윤지성과 유는 18일(오늘) 밤 5시 공개되는 U+아이돌Live ‘아돌라스쿨3:홍보ON아이돌’에 출연해 ‘아돌라스쿨 홍보단장’인 준케이와 이기광을 만난다.
 
‘아돌라스쿨 10대 홍보모델’에 도전하는 두 사람은 준케이와 이기광이 진행하는 다양한 미션과 게임에 임하며 홍보모델의 자질을 검증받는다.  
 
특히 내가 만들고 내가 소문내는 ‘금주의 핫이슈’ 코너에서 윤지성은 자신에 대한 헤드라인으로 ‘윤지성 새 앨범, OOO이 특별 피처링’을 내세워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에 대해 윤지성은 “제가 그 분의 동의 없이 이번에 데뷔를 시켰다”며 “바로 저의 반려견 베로”라고 밝힌다.  
 
그는 “베로는 유기견이고 견종도 모른다. 천사와 강아지의 믹스 같다. 너무 주접이냐?”라며 웃은 뒤, “이번 새 앨범의 첫 번째 트랙인 '토독토독'이 베로를 위한 노래다. 강아지 발톱이 바닥에 부딪히는 소리가 귀여워서 ‘토독토독’이라는 곡을 만들었다. 유기견과 유기묘를 키우는 분들께 희망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라고 설명한다. 이어 “베로가 직접 녹음도 했다. 목소리도 나온다”라며 ‘토독토독’의 한 부분을 공개한다.  
 
뒤이어 유는 자신에 대한 헤드라인으로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춤춘다”라는 문구를 내세운다. 그는 온앤오프 멤버들이 현재 모두 군대에 입대한 상황이라 숙소에서 혼자 살고 있으며, “그러다 보니까 춤에 더 몰두하고 있다”면서 최근 한 댄스 오디션 프로그램에 지원했음을 알린다. 준케이와 이기광은 “댄스 오디션 지원 영상 봤다. 진짜 대단하다”라고 극찬하고, 유는 “인생은 도전이니까, 한번 해봤다”며 쑥스러워 한다. 하지만 그는 “직접 라이브 댄스 가능하냐?”라고 이기광이 요청하자 바로 자리에서 일어나 파워풀한 춤을 선보인다. 윤지성과 준케이, 이기광의 ‘동공대확장’을 유발한 유의 라이브 댄스는 18일 ‘아돌라스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U+아이돌Live의 오리지널 콘텐츠인 ‘아돌라스쿨3:홍보ON아이돌’은 격주에 한 번씩 아이돌 스타가 출연해 다양한 게임과 토크, 미션을 통해 매력을 발산하며 팬들과 소통하는 라이브 웹예능이다. 라이브 방송 후에는 이를 재편집한 영상들이 일주일 뒤에 업로드 된다. 18일(오늘) 오후 6시에는 유나이트, 오후 9시에는 DKZ가 완전체로 생방송에 나선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U+아이돌Live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