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6IX가 전하는 '세이비어' 즐기는 법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8 15:25

황지영 기자
AB6IX(에이비식스)가 18일 오후 다섯 번째 미니앨범 'A to B'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AB6IX(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 멤버들이 포토타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브랜뉴뮤직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18/

AB6IX(에이비식스)가 18일 오후 다섯 번째 미니앨범 'A to B'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AB6IX(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 멤버들이 포토타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브랜뉴뮤직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18/

그룹 AB6IX (에이비식스)가 '세이비어'의 비하인드부터 뮤직비디오 포인트까지 알차게 소개했다. 
 
AB6IX는 18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A to B'(에이 투 비)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두 번째 정규앨범 'MO’ COMPLETE'(모어 컴플리트) 발매 이후 약 8개월 만이다.
 
타이틀곡 'SAVIOR'(세이비어)는 거부할 수 없는 중력과 같이 필연적으로 너에게 끌린다는 메시지를 담은 강렬한 힙합 장르다. 너로 지칭되는 대상인 팬들이 AB6IX의 구원자라는 의미와 어떠한 상황에서도 팬들의 빛이 되어 구원자가 되어주겠다는 AB6IX의 진심을 이중적으로 담아냈다.
 
전웅은 "'세이비어' 작업할 때 박우진 랩이 쫄깃쫄깃했다. 중독성이 강해 멤버들 모두 따라한다. 안무연습할 때마다 우진이 파트에서 떼창했다"고 비하인드를 전했다. 녹음실에선 김동현이 "프로듀서 earattack이 텐션이 높아 칭찬을 많이 받았다. 신나서 녹음이 잘 됐다"고 말했다.
 
포인트 안무는 총을 쏘는 듯한 동작. 멤버들은 "챌린지를 하는데 이름을 정해달라. 구원자의 느낌"이라고 소개했다.
 
뮤직비디오에선 각자의 스토리를 연기했다. 전웅은 "나는 감옥에 갇혀서 구원해 줄 사람을 찾는 연기를 했다. 개인의 서사를 생각하고 보시면 재미있게 보실 것이다"고 귀띔했다. 김동현은 "딱 하나면 끝난다. 총을 든다"고 수줍게 웃었다.
 
이대휘는 "사설 탐정이 된다. 화이트보드에 사람들 얼굴을 놓고 누가 우리 구원자일 것인지 찾는다"고 했다. 박우진은 "조사를 받는다. 거짓말 탐지기도 하고 많은 일들을 한다"면서 이대휘가 찾는 구원자일 가능성을 높였다.
 
음반에는 '세이비어'외에도 박우진이 처음으로 단독 작사에 도전한 드라마틱한 힙합 댄스 트랙 'PARACHUTE'(파라슈트), 이대휘 특유의 센스 있는 멜로디 라인과 직관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팝 락 트랙 '우리가 헤어졌던 이유', 헤어진 연인에 대한 회상과 후회를 담은 김동현의 감미로운 자작곡 'We Could Love'(위 쿠드 러브), 이대휘의 가사를 얹어 완성한 알앤비 힙합 트랙 '아인슈타인 (EINSTEIN)'까지 5곡이 담겼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