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아, 테니스 코치와 열애설 부인→당당한 SNS 태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8 17:34

이세빈 기자
사진=고은아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고은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은아가 테니스 코치와 열애설 부인 후 일상을 전했다.
 
고은아는 18일 자신의 SNS에 “힘들지만 뿌듯뿌듯했던. 방미르 천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은아는 동생 미르와테니스를 친 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격한 운동에 지친 듯한 두 사람은 고개를 숙이고 있다. 그러나 또 다른 사진에서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남매 케미스트리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어제(17일) 유튜브 채널 백은영 기자의 뿅토크에는 고은아가 테니스 코치와 지난 3월부터 열애 중이라는 내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고은아 측은 열애설을 부인하며 “스승과 제자 관계일 뿐”이라고 소문을 일축했다.
 
고은아는 열애설 부인 후 하루 만에 SNS 게시글에 테니스 코치의 계정을 태그해 열애설을 간접적으로 부인하는 듯한 태도를 취했다.
 
한편 고은아는 KBS2 ‘빼고파’에 출연 중이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