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스튜디오 드림모션, 신작 ‘로드 투 발러: 엠파이어스’ 사전예약 시작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8 11:55 수정 2022.05.18 16:19

권오용 기자
크래프톤 독립 스튜디오 드림모션의 모바일 신작 ‘로드 투 발러: 엠파이어스’.

크래프톤 독립 스튜디오 드림모션의 모바일 신작 ‘로드 투 발러: 엠파이어스’.

 
크래프톤은 독립 스튜디오 드림모션이 모바일 실시간 대전 전략 게임(RTS) '로드 투 발러: 엠파이어스'의 글로벌 사전예약을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로드 투 발러: 엠파이어스'는 드림모션이 2019년 1월에 출시해 3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는 등 흥행에 성공한 '로드 투 발러: 월드워2'의 후속작이다.  
 
다양한 문명과 신화를 배경으로 한 수호신과 유닛을 조합해 자신만의 전략으로 승부를 겨루는 모바일 실시간 대전 전략 게임으로, 이용자는 총 9종의 수호신과 60여종에 달하는 다양한 유닛의 조합을 활용해 다채로운 전략을 구성할 수 있다.  
 
사실적인 그래픽과 역동적인 연출을 적용했으며, 전장에 많은 수의 유닛이 등장해 대규모 전쟁의 느낌을 실감나게 경험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전장의 구성과 자원 획득 등의 핵심 규칙 등 재미와 주요 시스템은 전작을 계승하고, 더욱 다양한 글로벌 국가의 이용자가 게임의 배경을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문명과 신화를 새로운 소재로 채택했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