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킹 애프터유, '김어준의 뉴스공장'서 어쿠스틱 버전 라이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9 09:46

황지영 기자
KDH엔터 제공

KDH엔터 제공

밴드 워킹 애프터 유가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한다.
 
20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게스트로 워킹 애프터 유가 올랐다. 워킹 애프터 유는 기존의 곡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해 라이브 연주로 귀호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워킹 애프터 유는 "새로운 곳에 가게 되어서 기대가 된다. 무엇보다도 워킹 애프터 유의 곡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연주하고 들려드릴 수 있어서 설레고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들은 'Good bye sad days'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꾸준한 클럽 라이브 공연도 펼친다.
 
20일 오전 7시 방송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