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C 우승' 알렉사 "현아-태민 롤모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9 21:15

황지영 기자
가수 알렉사(AleXa)가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NBC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merican Song Contest)' 우승 기념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알렉사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19/

가수 알렉사(AleXa)가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NBC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merican Song Contest)' 우승 기념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알렉사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19/

K팝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경연 프로그램 우승을 차지한 가수 알렉사(AleXa, 김세리)가 롤모델로 현아, 샤이니 태민을 언급했다.
 
19일 미국에서 금의환향한 그는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날 새벽 4시 한국에 도착했다며 "긴장돼서 비행기에서 한숨도 못 잤다. K팝을 세계적으로 알리고 싶었고 도전해보고 싶었는데 우승하게 되어 꿈만 같다"고 기뻐했다.
 
알렉사는 미국 최대규모 경연 프로그램인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의 총 50여 개 팀 중 유일한 K팝 아티스트로 참가했다. 결선에선 10팀 중 홀로 700점대를 기록, 압도적인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자 특전으로 NBC '켈리 클락슨 쇼'와 '2022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출연했다. 우승곡인 '원더랜드(Wonderland)'로 미국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그는 K팝의 매력에 대해 "강렬한 퍼포먼스는 물론이고 무대 의상과 액세서리 등 보이는 모습을 통해 노래를 표현할 수 있다는 것, 또한 무대 세트 등 무대 위의 여러 가지 요소가 매력적"이라고 답했다. 롤모델로는 현아와 태민을 꼽으며 "퍼포먼스가 멋있다. 현아 선배님과는 작년에 실제로 만나 가끔 연락을 나눈다"고 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