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아내' 박지연, '가품 논란'으로 자숙 중인 프리지아 봉사 활동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0 08:03

이지수 기자
이수근 아내 박지연 인스타그램

이수근 아내 박지연 인스타그램

 
개그맨 이수근의 아내 박지연이 배우 강예원, 유튜버 프리지아(송지아)와 봉사 활동에 나선 근황을 공개했다.
 
박지연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리할 때 제일 행복한 저, 그 행복함을 좋은 분들과 함께하고 왔어요"라는 메시지를 올려놨다.
 
이어 그는 "예전부터 마음만 있고 실천하지 못한 마음을 강예원 언니가 꾸준히 하고 계셔서 함께하고 왔어요. 프리지아 예쁜 동생과도 함께했던 행복했던 시간. 받은 사랑 나누는 요니가 될게요. 감사해요"라고 덧붙였다.
 
박지연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마스크와 모자를 쓰고 있는 프리지아와 강예원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두 사람은 김장 무채를 만드는 등 묵묵히 봉사를 하고 있어서 눈길을 끌었다. 특히 프리지아는 가품 사용 논란 이후에도 강예원의 소속사에 몸 담으면서 절친한 '언니-동생' 사이를 이어가고 있는 모습이었다.
 
한편 프리지아는 지난 1월 넷플릭스 오리지널 '솔로지옥'에 출연해 인기를 모았다. 그러나 유튜브 채널에서 입었던 패션들이 가품으로 밝혀지면서 시청자들을 실망시켰다. 이후 사과와 함께 자숙 중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