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문빈·윤산하, '런닝맨' 전소민 흑심 발동시킨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0 17:57

박정선 기자
 
'런닝맨'

'런닝맨'

 
 
2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 전소민의 흑심을 발동시킬 ‘순정만화 비주얼’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전소민이 100% 흑심을 품은 멤버들로 구성된 ‘흑심 팀’과 송지효를 필두로 흑심은 눈 씻고도 찾아볼 수 없는 ‘백심 팀’으로 나뉘어, 팀장의 마음을 사로잡아 장미를 사수하는 레이스로 꾸며졌다.
 
전소민은 예상치 못한 ‘청량돌’ 아스트로 차은우, 문빈, 윤산하의 등장에 “오늘 무슨 날이야?”를 외치며 흑심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누나 예뻐요”라는 차은우의 한마디에 전소민은 바로 무장 해제되며 오직 아스트로 멤버들의 말에만 반응하자, 한 런닝맨 멤버는 “이런 식으로 하면 깽판 칠거야!”라며 팀 탈퇴 선언까지 이르렀다.
 
한편, 평소 ‘운동돌’로 유명한 아스트로는 런닝맨 멤버들에게 호기롭게 도전장을 내밀어 눈길을 끌었다. 먼저 ‘농구 천재’ 차은우는 흐트러짐 없는 자세로 농구 실력을 뽐내 멤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미니 챌린지 마니아’ 윤산하는 잔재주에 능한 유재석을 상대로 트릭샷 대결을, ‘아이돌 씨름왕’ 문빈은 ‘연예계 힘장사’ 김종국을 상대로 막상막하의 씨름 대결을 펼쳐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22일 오후 5시 방송.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