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IS] 윤균상 "좋은 배우 되고픈 욕망 가장 크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0 22:02

황소영 기자
윤균상

윤균상

윤균상

윤균상

윤균상

윤균상

배우 윤균상의 시크한 매력을 담은 화보가 공개됐다.  

 
최근 윤균상은 마리끌레르 6월호 촬영에 참여했다. 이번 화보에서 그는 모노톤의 의상과 붉은 톤의 라이트로 강렬하면서도 시크한 느낌의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현실 밀착형 미스터리 스릴러 웹드라마 티빙 오리지널 '장미맨션'의 형사 민수 역으로 돌아온 윤균상은 "한 회 분량의 대본을 읽고 나면 다음 회를 읽을 수밖에 없는, 시작하면 무조건 끝을 보게 되는 중독성 있는 이야기"라고 소개하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주로 어떤 것을 욕망하거나 욕심내는 편 인지 묻자 윤균상은 "지금은 좋은 배우가 되고 싶은 욕망이 가장 크다"라며 사람들의 인정을 받아 '쟤, 참 좋은 배우야, 잘하는 배우야'라는 말을 듣고 싶다고 밝혔다.  
 
본받을 수 있는 좋은 배우가 되고 싶은 윤균상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마리끌레르 6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