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조별 경연 첫 탈락자 발생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1 09:35

박정선 기자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조별 경연에서 처음으로 탈락자가 발생한다.
 
21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더욱 치열해진 조별 경연이 이어진다. 총 15명이 진출한 조별 경연은 지난주 첫 번째 조 대청봉(이성경, 김고은, 엠마스톤, 송혜교)이 전원 합격을 받으며, 남은 11명이 합격자 자리를 두고 불꽃 튀는 경쟁을 벌이게 된다. 11명 중 최소 3명의 탈락자가 나와야 하는 상황이 된 것.
 
앞서 유팔봉(유재석)은 안테나, 미디어랩시소, 콴무진(콴+야무진) 세 회사가 각각 최대 4명씩 합격자들을 데려갈 수 있다고 했다. 이에 따라 조별 경연에서는 최대 12명이 최종 합격하고 최소 3명이 탈락하게 된다고 밝혔다.
 
조별 경연의 룰은 세 회사의 패스를 받아야만 합격이 되고, 한 회사라도 반대하면 탈락한다. 한 조가 모두 탈락할 수도 있는 예측불가 상황도 벌어질 수 있다. 현재 신선봉, 비로봉, 할미봉 조의 조별 경연이 남아있는 가운데, 과연 어떤 조에서 탈락자들이 나올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놀면 뭐하니?’는 21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