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 율희, 럭셔리 호텔서 밤수영...애셋맘의 과감한 수영복 자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2 07:40

이지수 기자
율희 인스타그램 사진.

율희 인스타그램 사진.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의 아내이자 '애 셋맘'인 율희가 과감한 수영복 자태를 과시했다.
 
22일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코멘트 없이, 휴가 차 간 리조트 수영장에서 찍은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서 율희는 검은색 수영복을 입고 매끈한 등을 드러낸 채 촉촉히 젖은 머릿결을 자랑했다. 특히 팔뚝에 큰 타투를 한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했다. 제주도 여행에서 밤 수영을 즐기며 육아에서 잠시 해방된 모습이 행복해 보인다.
 
한편 걸그룹 라붐 출신인 율희는 지난 2018년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 슬하 아들 재율 군과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