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과 이혼 사이' 김구라 "이혼 위기 상황에 과몰입? 경험 있으니"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4 13:25

박정선 기자
 
김구라

김구라

 
 
 
방송인 김구라가 이혼 소재 예능 진행에 참여하며 과몰입 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김구라는 24일 오후 진행된 '결혼과 이혼 사이' 제작발표회에서 김구라가 녹화 중 과몰입을 한다는 김이나의 말에 "이혼 경험이 있는 사람으로서, 그런 경험이 있으니 본의 아니게 이야기가 길어진다"라고 말했다.
 
이어 "비 연예인 분들이 자기 얼굴을 공개했을 때는 절박한 거다. 공론화 장에 나온 용기가 대단하다고 본다"면서 "이혼이 목적이 아니라, 결혼 유지를 해보려는 거다. 이혼한다면 건전하게, 객관화된 상태에서, 원수 같이 이혼하지 말자는 의미로 출연한 것 같다"며 출연진의 상황에 과몰입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지난 20일 티빙을 통해 첫 공개된 '결혼과 이혼 사이'는 각기 다른 이유로 이혼을 고민하는 네 부부의 현실적인 결혼 생활을 솔직하게 담아낸 예능프로그램이다. 김구라, 김이나, 이석훈, 김민정, 그리가 진행을 맡았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사진=티빙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