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미연, 심각한 상태의 팔뚝 화상..."내가 미쳤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5 08:49

이지수 기자
 
간미연 인스타그램.

간미연 인스타그램.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이 화상 입은 듯한 팔뚝을 공개해 팬들을 걱정시켰다.

 
간미연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따가워… 선크림도 안 바르고 내가 미쳤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서 그는 햇볕에 빨갛게 탄 팔뚝을 클로즈업 해 고통을 호소했다. 시계를 찬 부분만 타지 않아 더욱 극명한 대비를 이뤘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병원 가봐야 하지 않겠냐?", "햇빛이 얼마나 강했길래", "얼른 나으시길 바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그룹 베이비복스로 데뷔한 간미연은 지난 2019년 뮤지컬 배우 황바울과 결혼했다. 현재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