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상도 ‘아침마당’서 부친과 ‘고맙소’ 열창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5 13:38

정진영 기자
사진=KBS1 제공

사진=KBS1 제공

가수 나상도가 아버지와의 하모니로 감동을 선사했다.

 
나성도는 25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해 자신의 부친인 김환균 씨와 함께 ‘고맙소’를 불렀다.
 
이날 ‘아침마당’ 코너 ‘도전! 꿈의 무대-나도 가수다’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과 함께 무대를 꾸미는 형태로 펼쳐졌다.
 
김환균 씨는 “사실 나도 어릴 때부터 노래를 좀 했다. 그러나 부모의 반대로 가수의 꿈을 이루지 못했다. 그런데 상도가 내 꿈을 대신 이뤄줘서 기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나상도는 부친과 손을 맞잡고 시선을 맞추며 부자지간의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줬다. 무대를 마친 나상도는 눈물을 보였다.
 
나상도는 “아버지랑 내가 ‘아침마당’을 준비하면서 같이 찍은 사진이 없더라”며 “아버지랑 추억이 많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전 국민이 사랑하는 프로그램에서 내 인생 추억의 가장 큰 페이지를 장식하게 됐으니까 감사한 마음이 든다. 아버지가 내 눈을 바라보면서 노래하니 눈물이 나더라”고 밝혔다.
 
나상도의 부친은 “지금 남해가 난리 났다. 면장님이 방송을 막 했다더라”며 “남해가 관광의 해다. 관광객들이 엄청 많이 오고 있다. 남해에 오시면 먹을거리, 볼거리 많이 있으니까 남해로 많이 오시라”고 권했다.
 
최종 투표 집계 결과 나상도 부자가 우승을 차지했다.
 
나상도는 지난 2월 MBN ‘헬로트로트’에 출연해 최종 14위를 기록했다. SBS ‘트롯신이 떴다2 – 라스트 찬스’ 이후 SBS ‘미운 우리 새끼’, KBS1 ‘가요무대’, ‘6시 내고향’, tvN STORY ‘돈 터치 미’ 등 다수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재치 있는 입담과 유머 감각을 펼쳤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