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들이 왔다" T1419, 대디양키도 극찬한 열띤 남미 인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5 21:21

황소영 기자
T1419

T1419

남미의 유명 래퍼 대디양키가 또 한 번 T1419(티일사일구)를 극찬했다.

 
T1419가 지난 18일 공식 SNS 채널에 업로드한 'CAMPEÓN(캄페온)' 커버 무대에 원곡자 대디양키(Daddy Yankee)가 직접 찬사를 보냈다.
 
지난 22일 대디양키는 본인의 공식 트위터 채널에 T1419의 커버 영상을 직접 업로드했다. 대디양키는 "장난 아니다! 그들이 왔다!"라는 멘트와 함께 #SouthKorea 해시태그와 태극기 이모티콘을 첨부해 글로벌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T1419의 'CAMPEÓN' 커버는 K팝 그룹 처음으로 스페인어 노래와 랩을 커버한 사례. 미국 언론에 대서특필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영상에서 멤버들은 절도 있는 칼군무는 물론 완벽한 스페인어 발음과 억양으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남미 문화 전문 매체 레메즈클라(REMZCLA)는 T1419의 'CAMPEÓN' 커버 영상에 대해 보도하며 "T1419의 남미 팬덤이 이 커버 영상에 얼마나 열광했는지는 설명할 필요도 없다"라며 이들의 남미 인기를 주목했다.
 
앞서 T1419는 SNS를 통해 말루마(Maluma), 나티 나타샤(Natti Natasha) 등 남미 대표 가수들과도 교류하며 남미 음악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또 남미 대표 음악 시상식 'Monitor Music Awards(모니터 뮤직 어워즈)'에 한국 첫 퍼포머로 공식 초청을 받았다. T1419의 남미 진출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T1419는 지난 9일 신곡 'Run up(런업)'을 발매하고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사진=MLD엔터테인먼트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