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IS] 김준수 "뮤지컬 관객에 대한 책임감, 최선 다한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6 17:50

김선우 기자
 
 
시크함으로 무장했다.
 
역대 최단기 전회 전석 매진의 뮤지컬 '데스노트'의 '엘(L)' 역 김준수와 럭셔리 패션 매거진 '에비뉴엘'이 만나 완성한 감도 높은 화보와 인터뷰가 6월호를 통해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 김준수는 레디쉬한 배경을 바탕으로 흐트러진 듯한 내추럴한 헤어스타일과 화이트 톱에 샌디한 컬러의 니트 카디건을 걸친 채 블랙 팬츠를 매치하여 자연스러운 포즈와 어딘가를 바라보는 듯한 무표정한 얼굴로 세련된 감성을 모던하고 럭셔리하게 표현했다.
 
이어진 화보에서는 화이트 모크넥 셔츠에 블랙 울 자켓을 착장하여 도회적 세련미로 강렬하면서도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여 묵직하고 자신감 있는 매력을 배가시켰다. 또 다른 화보에서는 블루 파스텔톤의 원톤 셋업 의상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현재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데스노트'의 관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 김준수는 “연기와 노래로 함께 감정을 나누고 공유한다는 게 배우로서 정말 특별한 일인 거 같다”고 하며 ”뮤지컬을 처음 보는 사람들의 기대에 대한 책임감, 한번 보고 다시 보러 온 팬분들에 대한 고마움, 나로 인해 작품에 대한 인상이 결정될 이들에 대한 사명감을 동시에 느끼기에 어떤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한다”고 전하며 다양한 작품을 통해 관객을 만나면서 가진 배우로서의 가치관과 일상의 이야기들이 담겨있다. 추가 화보와 자세한 인터뷰 내용은 '에비뉴엘' 6월호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