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도밴드-김주리,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개관 10주년 축하무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7 08:01

황지영 기자
소속사 제공

소속사 제공

서도밴드와 김주리가 특별한 무대에 오른다.

 

28일 오후 2시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공연 ‘역사를 기억하고 이어가다’가 개최된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야외 역사마당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는 ‘조선팝’ 창시자 서도밴드와 목소리에 혼을 담아 노래하는 국악 가수 김주리가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은 대한민국의 탄생과 발전을 이끌어온 국민들의 다양한 역사적 경험을 함께 나누고 공감하는 역사문화공간이다. 객관적인 사실과 균형 잡힌 해석을 제시함으로써 국민들이 과거의 갈등과 상처를 딛고 일어나 화합할 수 있는 문화의 장 역할을 하고 있다.
 

서도밴드와 김주리는 JTBC ‘풍류대장 - 힙한 소리꾼들의 전쟁’을 통해 전통 국악과 현대의 대중음악을 접목한 무대로 시청자들에게 국악의 멋과 매력을 알려온 바 있다. 두 소리꾼들의 공연은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에도 특별한 의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