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똥별' 이정신, 매력적인 서브남 모먼트 #순수 #쿨함 #철벽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7 08:58

황소영 기자
'별똥별' 이정신

'별똥별' 이정신

배우 이정신이 '별똥별'에서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서브남의 진가를 발휘한다.

 
이정신은 현재 방영 중인 tvN 금토극 '별똥별'에서 스타포스엔터 고문 변호사 도수혁 역을 맡아 활약하고 있다. 지난 회차에서 자신이 좋아하는 이성경(오한별)에게 마음을 표현했지만 정중히 거절당하고, 오히려 견제 대상이었던 김영대(공태성)와 열애설에 휩싸이는 당황스러운 상황에 놓였다. 그 과정에서 드러나는 순수함, 쿨함, 철벽 매력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정신은 캐릭터에 스며들며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했다.  
 
#. 말보다는 눈빛 순수한 직진남
 
이성경에 대한 이정신의 마음은 굉장히 솔직하고 순수했다. 퇴근 시간을 칼같이 지키는 이정신이었지만, 퇴근 후 이성경과 시간을 보내기 위해 일부러 집들이를 하는 수고로움을 보여줬다. 또 이성경의 "혹시 저희 팀에 좋아하는 사람이.."라는 질문에 다정하게 바라보는 눈빛으로 화답했다. 이정신은 수혁이 다른 인물과 이성경에게 보이는 온도 차를 다정한 말투, 따뜻한 시선으로 차별화하며 순수한 수혁의 마음을 극대화했다.
 
#. 거절당해도 쿨한 서브남 매력
 
이정신은 이성경에게 마음을 고백했지만 거절당했다. 그럼에도 고백 전과 다르지 않은 모습을 보여줬다. 장난스러운 농담이나 질투 섞인 핀잔으로 어색한 분위기를 유연하게 풀어냈다. 이러한 모습은 보통의 작품에서와 다른 쿨한 서브남의 매력으로 캐릭터를 더욱 신선하게 그려냈다. 이정신은 철저한 캐릭터 분석으로 차별화된 서브남의 매력을 밀도 있게 표현했다.  
 
#. 시간 엄수 냉철한 철벽남 MZ 변호사
 
사랑에 솔직한 사람이지만 다른 사람에게 쉽게 마음을 주지는 않는다. 지난 9~10회에서 이정신은 김영대와의 열애설을 해명하기 위해 박소진(조기쁨)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이정신은 퇴근 시간 전 인터뷰를 끝내주길 요청하며 MZ세대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또 김영대와 루머가 돌기 시작하며 얼굴이 공개되자 소개팅부터 인터뷰까지 수많은 제의가 들어왔지만, 철벽으로 일관했다. 이처럼 이성경 외에 다른 어떤 것에 관심 없는 수혁의 모습을 이정신은 냉정한 눈빛과 어투, 시크한 표정으로 드러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