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겐마' 김진우, 이준기와 신경전…긴장감 유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8 12:18

김선우 기자
 
 
김진우가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이준기와 불꽃튀는 신경전을 펼쳤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김진우는 이준기와 신경전은 물론 스토리에 반전을 선사하며 씬스틸러로 존재감을 발산했다.
 
이날 최강진(김진우)은 "희우야, 미안하다. 밥은 네가 차렸는데, 상은 내가 나르게 됐다. 네 숟가락 올리는 거 잊지 않을 거니까 섭섭해하지는 마"라며 이준기와 불꽃튀는 신경전을 펼치며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김진우는 정치인을 희망하는 검사 '최강진'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극의 풍성함을 더했고, 매회 긴장감을 놓을 수 없는 이준기와의 팽팽한 신경전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김진우는 드라마 `우아한가`, `다시 만난 세계`, `별난가족`, 뮤지컬 `삼총사`, `올슉업`, 예능 `끝까지간다` 등 연기 활동 뿐만 아니라 다양한 방송을 통해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28일 오후 10시 마지막회 방송.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