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형, 90년대 무드 담은 '후라보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30 15:29

황지영 기자
아카이브아침 제공

아카이브아침 제공

윤상, 유희열, 김이나 등 뮤지션들이 극찬한 김제형이 신곡을 낸다.
 
소속사 아카이브아침에 따르면 김제형은 30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후라보노’를 발매한다. 김제형의 자작곡이자 격 월로 앨범을 출시하는 ‘띄움 프로젝트’의 세번째 앨범으로, 레트로한 무대를 현대적으로 표현한 인디팝 장르의 노래다. 신디사이저 사운드를 통해 봄, 여름의 밝고 싱그러운 분위기를 담고 있어 새로운 히트 시즌송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신곡 발매에 앞서 차례로 공개된 콘셉트 포토에는 90년대 영화 포스터를 연상케하는 다소 촌스럽고 풋풋한 분위기가 담겨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제목에 걸맞는 껌종이 재킷 사진까지 공개돼 곡의 무드를 직 간접 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뮤직비디오 티저에는 공원의 푸르른 봄, 여름 풍경과 함께 레트로한 의상을 입고 춤을 추며 노래하는 김제형의 재기발랄한 모습도 담겼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