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지옥' 김승현 부모, 싸우다가 결국 실신+응급실...시청률 7.1% 폭등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31 07:05 수정 2022.05.31 09:42

이지수 기자
김승현 부부

김승현 부부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방송 장면.  사진=방송 화면 캡처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방송 장면. 사진=방송 화면 캡처

탤런트 김승현의 부모 김언중-백옥자씨.  사진=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방송화면 캡처

탤런트 김승현의 부모 김언중-백옥자씨. 사진=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방송화면 캡처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에 출연한 배우 김승현의 어머니가 실신과 함께 응급실에 입원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겨줬다. 이와 함께 시청률도 7.1%(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로 전주 4.5% 대비 폭등했다. 이날 방송된 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은 3.7%였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이하 '결혼 지옥')에서는 선공개부터 화제를 모았던 김승현의 부모 김언중-백옥자의 부부 싸움 전말이 그려졌다. 
 
이날 김언중이 "공장일 때문에 바쁘다면서 집에 들어오지 않겠다"고 아내에게 연락해 문제의 단초를 제공했다. 이를 수상하게 여긴 백옥자는 손녀 김수빈과 함께 남편의 공장을 급습했다. 하지만 남편은 없었다.
 
백옥자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항상 밤에 일을 한다는데 공장에 전화를 받지 않는다, 거짓말하고 사무실에서 그걸(화투) 하고 있다, 혈압 없었는데 충격받고 쓰러져 충격으로 혈압약을 복용하게 됐다"라고 속상해했다.
 
잠시 후 백옥자는 공장을 비운 김언중을 찾아다녔는데, 김언중은 인근에서 공장 사람들과 함께 화투를 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분노가 폭발한 백옥자는 "나한테 밤새운다고 했지! 나랑 살 생각도 하지 마"라고 소리지르며 화투판을 뒤엎었다.
 
김언중의 거짓말에 화가난 백옥자는 곧 실신했다. 백옥자를 말리던 제작진은 촬영을 중단했고, 급기야 백옥자는 응급실로 향해 입원을 했다. 이후 두 부부는 오은영 박사에게 솔루션을 받고 대화로 위기를 극복했다.
 
선공개 된 영상보다는 욕설과 싸움 수위가 다소 편집됐지만 자극적인 부부의 싸움 모습에 시청자들은 불편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네티즌들은 "살림남에서도 연기하더니, 여기서도 연기하는 거죠?", "제작진 이끌고 도박하는 현장을 기습하다니, 놀랍네요", "저 지경이면 당연히 화날 거 같은데요, 방송 보니 결혼이 더 하기 싫어집니다", "시청률 대박났네요, 역시 싸움 구경이 최고인가 봅니다" 등 우려의 반응을 쏟아냈다. 
결혼지옥 네이버tv 댓글 캡처

결혼지옥 네이버tv 댓글 캡처

 
한편,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은 오은영 박사가 부부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그들이 스튜디오에 직접 출연하여 부부 갈등의 고민을 나누는 리얼 토크멘터리 프로그램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