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의환향 '브로커' 6월 여름철 극장가 정조준[종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31 17:19 수정 2022.06.01 13:47

정진영 기자
배우 강동원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배우 강동원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영화 '브로커'가 '제75회 칸영화제'에서의 남우주연상 수상(송강호)이라는 쾌거를 이루고 한국 관객들과 만날 준비를 마쳤다.

 
31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브로커'의 언론 시사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일본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를 비롯해 송강호, 강동원, 배두나, 이지은, 이주영 등 주연 배우들이 참석해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고레에다 히로카즈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을 경청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고레에다 히로카즈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을 경청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 일본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첫 한국 영화 연출작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한국어를 하지 못하는 점이 불안했다면서 "내가 한국어를 알아듣지 못해서 배우들도 불안감을 많이 느껴졌을 텐데, 나도 그런 부분을 해소하기 위해 가능한 소통을 하려고 노력했다"면서 "촬영 시작 전에는 손편지로 마음을 표현했다. 현장에서도 소통을 많이 하도록 밀도 있게 소통을 하고 있었다. 의견 교환도 많이 나눴다"고 이야기했다.
 
특히 송강호에게 감사를 표하며 "현장에 들어가고 나서는 송강호가 내가 했던 편집본을 항상 꼼꼼히 봐주고 테이크나 뉘앙스를 비교해주고 어떤 차이가 있는지 피드백 해줬다"면서 "그 부분에 신뢰를 갖고 의지했다. 그런 의견 교환을 크랭크인부터 크랭크업까지 가지고 갔다. 도움을 받았다"고 밝혔다.
배우 송강호가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배우 송강호가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영화 '기생충' 이후 약 3년 만에 관객들과 만나게 된 송강호는 "관객분들도 영화인들도 빨리 이런 날이 오길 기다렸는데 드디어 극장에서 그동안 준비해온 작품을 소개하고 얘기할 수 있는 이런 날이 와 기쁘다"며 "대단히 반가운 마음"이라고 소회를 드러냈다. 
배우 이지은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송강호의 답변에 웃음을 떠뜨리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배우 이지은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송강호의 답변에 웃음을 떠뜨리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브로커'로 상업 영화에 데뷔하게 된 이지은도 심경이 남다를 수밖에 없다. 그는 "이렇게 멋진 선배 및 배우들과 작업할 수 있어 좋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특히 '칸영화제' 이후 귀국 시 취재진과 팬들의 큰 환호를 받은 것에 대해 감사를 표하며 "아직도 얼떨떨하고 설레는 상태다. 많은 분들이 좋은 시선으로 영화를 봐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라는 바람을 표했다.
 
송강호에게 '칸영화제' 남우주연상을 안기며 금의환향한 '브로커'는 다음 달 8일에 정식으로 개봉한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