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좋은 배우들과 함께…최고의 선물"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31 16:59

김선우 기자
고레에다 히로카즈감독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고레에다 히로카즈감독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브로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영화와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31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브로커(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시사회 및 간담회가 진행됐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제75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해 송강호가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브로커'로 한국 영화에 함께하게 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많이 모여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어제 (칸에서) 돌아왔는데 흥분이 채 가라앉지 않는 상태다. 최고의 선물 받았다고 생각한다. 배우들과 이 자리에 설 수 있어서 기쁘기도 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배우 강동원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배우 강동원이 3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주연 송강호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6월 8일 개봉.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5.31/

 
이어 "(내가) 한국어를 알아듣지 못하는 부분에서 배우 분들도 불안감을 느꼈을 터다. 그런 부분을 해소하기 위해 가능한 한 소통을 많이 하려고 했다. 촬영 전엔 손편지로 했고, 현장에 들어가서도 소통을 많이 하도록 밀도 있게 소통했다. 의견교환도 많이 했다"며 "현장에서는 송강호 배우가 그날 그날 편집본을 잘 봐주셨다. 뉘앙스의 차이나 피드백도 해주셨다. 거기에 대해서 신뢰를 가지고 의지를 많이 하게 됐다. 도움을 받고 진행했기에 불안감 극복하고 끝까지 완성할 수 있었다"고 공을 돌렸다.
 
또 "즐거운 추억만 남을 정도로 순조롭게 촬영이 진행됐다. CG나 합성을 거의 사용하지 않고 차량이 달리는 장면에서는 실제로 차가 달리는 장면을 했다. 다들 준비하느라 고생했을지도 모르겠다. 난 정말 즐겁게 촬영을 이어 나갔다"고 만족했다. 영화는 8일 개봉한다.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