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남당' 티저 포스터 공개…신비로운 분위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1 08:40

김선우 기자
 
‘미남당’이 첫 티저 포스터를 공개하며 유쾌 통쾌한 수사 스토리의 서막을 알렸다.
 
6월 27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이다.
 
서인국은 극 중 화려한 언변과 스타일리시한 패션으로 무장한 박수무당 남한준으로, 오연서는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강력반 형사 한재희로 분한다. 겉보기에 극과 극 같은 두 인물은 투철한 직업정신을 바탕으로 각자의 방식대로 정의를 구현해 나간다고. 2년 전 의문의 사건 때문에 의도치 않게 인연을 맺은 이들은 때로는 충돌하고, 때로는 화합하며 종잡을 수 없는 케미스트리를 발산할 전망이다.
 
또한 ‘사투리 만렙’ 실력으로 반전 포텐을 터트리는 바리스타 공수철(곽시양)과, 국정원 출신 천재 해커 남혜준(강미나)은 미남당 소속으로서 남한준(서인국)과 함께 온갖 변칙과 반칙을 동원해 수사를 펼쳐 나간다. 원칙주의자인 ‘엄친아’ 검사 차도원(권수현)은 그들에게 호기심을 느끼고 다가가기 시작, 예측을 불허하는 조합으로 신박한 ‘믹스 매치’를 선보인다고 해 기대가 모인다.
 
1일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는 점술 책과 방울, 부채 등 점집에서 사용되는 물건들이 놓여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적인 에너지가 가득한 공간 속, 밝게 빛나는 방울의 모습은 신비로우면서도 스산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과연 용해동의 명물로 소문난 점집 ‘미남당’에서 무슨 일이 벌어질지, 아슬아슬하면서도 통쾌한 ‘직진캐’들의 활약으로 안방극장에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물할 첫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미남당’은 카카오페이지 모바일 소설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해 대중성과 작품성을 입증한 정재한 작가의 소설로, 카카오페이지에서 15만 독자를 달성한 화제작 ‘미남당-사건수첩’을 원작으로 한다. 6월 27일 첫 방송.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