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 로페즈, 비키니입고 명품 몸매 과시 '53세 언니의 완벽 자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1 13:23

이지수 기자

제니퍼 로페즈, 비키니입고 명품 몸매 과시 '53세 언니의 완벽 자태'

 
제니퍼 로페즈

제니퍼 로페즈

 
배우 제니퍼 로페즈가 53세라는 나이를 무색하게 만드는 명품 몸매를 과시했다.
 
 
제니퍼 로페즈는 1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ummer mode: activated(여름 모델 : 활동시작)"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과 영상에는 하이힐에 검정색 비키니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제니퍼 로페즈의 당찬 모습이 담겨 있다. 50대가 된 지금도 20대보다 월등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제니퍼 로페즈는 최근 벤 애플렉과 약혼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02년 영화 '갱스터 러버' 촬영장에서 만나 그해 11월 약혼까지 했던 사이였으나 2년간 교제하다 2004년 1월 결혼식을 앞두고 결별했다.
 
 
제니퍼 로페즈

제니퍼 로페즈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