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홍윤화 "깻잎 논쟁? 두 장 가져가는 꼴 못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1 15:03

김선우 기자
 
‘대한외국인’ 홍윤화가 깻잎 논쟁에 대한 솔직한 견해를 밝힌다.  
 
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남사친&여사친’ 특집으로 진행된다. 연예계 절친 배우 홍수아, 최웅, 희극인 홍윤화, 강재준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이날 MC 김용만은 연인과 친구 사이의 논쟁 중 대표적인 '깻잎 논쟁'에 대한 의견을 묻는다. 이에 홍윤화는 “친구의 깻잎을 안 잡아주면 화날 것 같다. 눈앞에서 깻잎을 두 장 가져가는 꼴을 보고만 있었냐며 나무랄 것 같다. 김치도 꼭 두 개로 찢어줘야 한다”며 강력히 주장해 폭소를 자아낸다.  
 
반면 홍수아는 “깻잎 떼준다고 사귀는 건 아니지 않냐”며 반대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에 ‘깻잎 논쟁’의 열기는 점점 뜨거워진다고. 멕시코 출신의 크리스티안은 ‘멕시코식’ 깻잎 논쟁의 의견을 내놓으며 웃음을 더했다. 과연 ‘대한외국인’에서 발발한 ‘글로벌 깻잎 논쟁’은 어떻게 마무리 될까.  
 
대한외국인 팀은 신인 보이 그룹 ‘나인아이(NINE.i)’ 태국인 멤버 위니를 영입한다. 예능 첫 데뷔에 나선 위니를 응원하기 위해 ‘나인아이’ 멤버들이 총출동해 응원전을 펼친다는 후문이다. 1일 오후 8시 30분 방송.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