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나 때문 피해될까 걱정 '플투댄' 출연 쉽지 않았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3 11:25

황소영 기자
가수 헨리가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 JTBC 리프레시 주스바에서 열린 JTBC 신규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Fly to the Dance)'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플라이 투 더 댄스'(연출 송광종)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프로그램으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헨리 등이 출연한다. 3일 첫 방송.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03/

가수 헨리가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 JTBC 리프레시 주스바에서 열린 JTBC 신규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Fly to the Dance)'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플라이 투 더 댄스'(연출 송광종)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프로그램으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헨리 등이 출연한다. 3일 첫 방송.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03/

헨리가 '플라이 투 더 댄스'의 출연 결정이 쉽지 않았다고 밝혔다.  
 
3일 오전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플라이 투 더 댄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송광종 PD와 댄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가수 헨리가 참석했다.  
 
앞서 밝고 쾌활한 모습으로 국내에서 인기를 끌었던 헨리가 '친중(親中) 논란'에 휘말렸다. 논란 이후 복귀작이 '플라이 투 더 댄스'라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그에 대한 관심이 쏠렸다. 헨리는 "여러 이유들 때문에 출연 결정이 쉽지 않았다. 나로 인해 다른 사람들한테 피해를 끼칠까 걱정했다. 그런데 '비긴 어게인'을 촬영하며 쌓은 많은 추억, 제작진의 믿음 덕분에 용기를 얻었다. 좋은 분들과 함께해 좋은 에너지를 받았다. 음악에 대한 열정도 되찾은 느낌"이라고 말했다. 
 
'플라이 투 더 댄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예능이다. '비긴어게인' 시리즈 제작진의 새로운 버스킹 프로젝트. 코로나19로 지쳤던 시청자들에게 여행의 대리만족과 춤의 매력 등 다채로운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오늘(3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사진=김진경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