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이다인과 열애 1년 만에 밝힌 입장…“애정전선 변화 無”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5 16:41

이세빈 기자
사진=일간스포츠, SBS 제공

사진=일간스포츠, SBS 제공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연인 이다인과의 관계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승기는 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의 지난 1년이 서로가 참 많이 아프고 상처받고 소통도 부족했던 해였다고 생각해 오랜 고민 끝에 말문을 연다”며 운을 뗐다.
 
이승기는 최근 여러 이슈에 말을 아낀 것에 대해 “감정적인 말들로 인해 생각하는 것들이 명확하게 전해지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런 일이 생길 경우 더 큰 오해와 상처밖에 남지 않는다는 생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두 번째로는 우리만의 소통과 이야기가 외부로 흘러나가 2차적인 소문으로 왜곡돼 더 많은 이들이 상처받을 것과 누군가에겐 또 다른 가십거리로 이용되는 것이 우려됐다”며 “몇몇 분들의 입장 표명을 명확히 해달라는 의견에 말을 아꼈던 것 이해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이다인과의 만남에 대해서는 입장이나 신변의 변화가 없다고 단호히 말했다. 이승기는 “그 부분에 대한 추가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고 그럴 필요성을 크게 느끼지 못했다. 이 부분 역시 서운한 점이 있었다면 미안하고, 여러분을 다독이고 싶었고, 나의 부족함을 탓하고 너그러이 이해해주길 바란다”며 양해를 구했다.
 
앞서 이승기는 지난해 5월 이다인과의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이후 3개월 만인 8월, 이다인이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올려 결별설에 휩싸였지만, 최근 두 사람이 SNS에 같은 장소에 방문한 듯한 사진을 올려 의혹을 잠재웠다.
 
한편 이승기는 오는 8월 첫 방송되는 KBS2 ‘법대로 사랑하라’를 통해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