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떼9' 김구라, "MZ세대들 양음극 몰라..." 프로미스나인 발언에 충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7 09:52

이지수 기자
'김구라의 라떼9' 방송 장면.

'김구라의 라떼9' 방송 장면.

‘김구라의 라떼9’(라떼구)의 MC 김구라와 프로미스나인이 ‘셀프 자랑’을 주고받으며 화기애애한 토크를 선보인다.
 
오는 8일 (수) 밤 9시 20분 더라이프와 채널S에서 방송하는 ‘김구라의 라떼9’(LG유플러스·채널S 공동 제작) 8회에서는 김구라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격한 프로미스나인 노지선, 송하영과 만나, ‘그때는 맞고 지금은 다르다’ 주제를 놓고 진지한 토크를 나누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김구라는 두 사람에게 “요즘 가장 인기 있는 ‘대세 군통령’이라고 들었다. 인기의 비결이 무엇인지?”라고 팀 소개를 요청한다. 이에 노지선은 “저희 의견은 아니고 그들이 말하기로는..”이라고 쑥스러워하다가 “예뻐서?”라고 자화자찬한다. 이를 듣던 김구라는 프로미스나인에게 손편지를 받은 적이 있는지 물어본 뒤, “‘라떼9’ 덕분에 팬레터도 받았다”고 자랑한다.  
 
실제로 김구라는 시청자가 보낸 손편지를 꺼내 보이면서 감사함을 전한다. 특히 지난 1일 방송된 7회의 경우, ‘남자20대’ 시청률 기준으로는 유료채널 동시간대 1위에 올라 20대에게 핫한 ‘라떼9’의 저력을 입증했다. 시청자의 손편지에 감동한 김구라는 “소중한 사연 감사하다. 재밌는 소재에 대해 의견을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도록 하겠다”며 강조한다.
 
이날의 토크 주제는 ‘그때는 맞고 지금은 다르다’. 이에 김구라는 “라떼 시절엔 당연했지만, 요즘엔 하지 않는 것들이 많은 것 같다”면서 대화의 물꼬를 트고, 노지선은 “최근에 체감하고 있다. 건전지 양음극을 모른다든지…”라고 해 김구라를 충격에 빠트린다. 노지선은 “요즘 세대는 ‘충전 세대’다 보니 양음극을 잘 모른다”면서 ‘MZ 세대’의 특성을 설명하고, 김구라는 결국 “그럴 수 있겠다”며 고개를 끄덕인다.
 
제작진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 ‘MZ 세대’ 프로미스나인과 MC 김구라가 서로 셀프 자랑을 주고받으며 훈훈한 토크를 이어갔다. 또한, 현재는 상상할 수 없는 라떼 세대들의 문화를 다룬 주제에 충격을 받은 프로미스나인이 찐 리액션을 방출해 웃음을 안긴다. 이번 주제도 라떼 세대들의 추억을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MZ 세대들의 호기심과 웃음 버튼을 자극할 것이니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김구라의 라떼9’는 지난 1일 방송된 7회가 타깃 시청률인 ‘남녀 2049’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는 등 젊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어가고 있다. 매회 흥미로운 주제에 대해 유용한 정보와 꿀잼을 선사해 2049 세대의 지지를 받고 있는 ‘김구라의 라떼9’는 오는 8일(수) 밤 9시 20분 더라이프와 채널S에서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LG유플러스, 채널S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