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장윤정에 이어 ‘오히려 좋아’ MC 확정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8 08:24

정진영 기자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이찬원이 새 예능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MBC는 이찬원이 새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오히려 좋아’ MC로 낙점됐다고 8일 밝혔다.
 
‘오히려 좋아’는 가던 길을 벗어나 새로운 삶을 살아가는 ‘환승 선발대’의 리얼한 일상을 관찰하는 프로그램이다. 제2의 직업으로 성공한 스타들과 이직 후 새로운 도전으로 꿈을 이룬 ‘인생 환승 선배’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MC로 발탁된 이찬원은 트로트 가수가 되기 전 경험한 아르바이트 경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는 찜닭, 백반, 막창, 한정식 등의 음식점 서빙부터 과외, 택배 상하차, 편의점, 어묵 공장 아르바이트까지 섭렵한 과거를 공개하며 다양한 업종에서 해박한 지식을 뽐내는 것은 물론 새로운 인생을 꿈꾸는 ‘예비 환승러’들에게 많은 도움을 줄 전망이다.
 
특히 ‘찬또위키’로 불리며 트로트계 백과사전으로 알려진 이찬원이 ‘오히려 좋아’에서는 ‘찬또내비’라는 새로운 별명으로 ‘인생 환승 선배’들의 이야기를 안내해줄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모은다.
 
장윤정과 이찬원이 MC 호흡을 맞추는 ‘오히려 좋아’는 오는 17일과 24일 오후 8시 50분에 전파를 탄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