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도 P&E 시장 공략 시동…‘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최초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8 12:32 수정 2022.06.08 14:50

권오용 기자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이미지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이미지

 
넥슨도 요즘 주목받는 게임을 즐기면서 돈도 벌 수 있는 P&E 게임 시장 공략에 시동을 건다.  

 
넥슨은 인기 게임 ‘메이플스토리’ IP를 활용해 블록체인 게임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넥슨은 이날 2022 넥슨개발자콘퍼런스(NDC) 키노트에서 NFT(대체불가토큰) 중심의 생태계인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키노트 진행을 맡은 넥슨 강대현 COO는 블록체인 기술의 특성과 이에 적합한 게임 설계 방법에 대해 오랫동안 고민해온 지점을 전했다.  
 
이와 함께 ‘메이플스토리’ IP를 활용한 NFT 기반 생태계를 구현해 넥슨의 가상세계를 한 차원 발전시키고자 하는 장기 계획을 밝혔다.
 
강대현 COO는 “메이플스토리 IP를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선보일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준비하고 있으며, 이를 모두 아우르는 NFT 중심 생태계인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를 설계 중”이라고 말했다.  
 
게임 내 캐릭터나 아이템 등 각종 요소로 만들어지는 NFT가 생태계 안에서 자유롭게 이동하며 공유되는 환경을 마련하고, 나아가 다른 NFT 프로젝트와의 연동을 지원해 글로벌 블록체인 커뮤니티의 일원이 되겠다는 목표다.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의 첫 타이틀이 될 메이플스토리 N은 원작 IP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PC 기반의 신규 글로벌 MMORPG다.  
 
‘메이플스토리 N’에는 캐시샵이 없어 이용자들이 오롯이 게임 플레이로 아이템을 획득하고 NFT화할 수 있으며, 온전한 소유권을 기반으로 자유시장 경제를 만들어가게 된다.  
 
경제활동 과정에서 발생하는 수수료는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생태계 기여자들과 넥슨에게 보상으로 분배되는 방식이다.
 
2022 NDC 키노트를 진행하는 강대현 COO.

2022 NDC 키노트를 진행하는 강대현 COO.

 
PC와 모바일을 넘나들며 손쉬운 개발이 가능한 블록체인 게임 제작 샌드박스 플랫폼 MOD N(가칭)도 준비 중이다.  
 
‘MOD N’에서는 ‘메이플스토리 NFT’ 뿐만 아니라 외부 NFT를 활용해 나만의 유니크한 게임 개발이 가능하며, 본인이 만든 게임의 인기에 따라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내 기여도가 측정돼 이에 따른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넥슨은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에서 획득한 NFT 기반으로 완전히 새로운 아이디어의 앱을 만들 수 있는 메이플스토리 N SDK, 모바일에서도 ‘메이플스토리 NFT’를 그대로 가져와 언제 어디서든 플레이할 수 있는 메이플스토리 N 모바일 같은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생태계 안에 차례로 선보일 계획이다.
 
강대현 COO는 “NFT가 자유롭게 이동하는 가상세계를 구현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메이플스토리 NFT가 게임이라는 벽을 넘어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 전방위적으로 활용처를 확장하는 동시에,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안에 외부 NFT가 들어올 수 있는 융합된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