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아내' 이수진, 병원서 탈장 수술 인증샷...5남매 엄마의 무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9 07:48

이지수 기자
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사진.

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사진.

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사진.

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사진.

 
이동국 아내이자 오남매의 어머니인 이수진이 탈장 수수을 한 근황을 공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수진은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번의 쌍둥이 임신과 출산이 무리였는지 탈장으로 수술이 필요했었다"라는 글과 함께 가족과 함께 한 사진과 병원 인증샷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서 그는 병원에서 링거를 맞고 있는 팔을 찍어 올렸고 전보다 야윈 얼굴을 셀카로 찍기도 했다.
 
이어 그는 "간단한 수술이라고 해도 겁이 나서 오래전부터 미루고 미루다가 유일하게 저의 탈장을 걱정해주는 큰딸 재시한테 달달 볶여서 수술하고 왔다"면서 "여자는 아이를 낳는 순간부터 몸이 망가진다고 하는데 또 그 후유증으로 이렇게 탈장 수술까지 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나아가 "엄마라는 여자는 왜 이리 감당해야 할 것들이 많은 건지 잠시 수술대에 누워 기다리는 동안 뭔가 서러웠다"며 "아이를 키우고 계신다면 공감하시는 분들 많으실 거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이수진은 "그래도 우리 똥강아지들이 주는 기쁨을 생각하면 그 어떤 것도 다 이겨낼 수 있을 것 같은 힘이 생기는 거 같다. 모든 엄마들은 강하니까요"라고 모성애를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이수진은 "슈퍼맘으로서 씩씩하게 혼자 와서 수술 잘 받고 무통 주사 달고선 집에 왔다"며 "이게 뭐라고 미뤄왔을까요. 하고 나니 속이 시원하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미스코리아 하와이 미 출신인 이수진은 지난 2005년 이동국과 결혼해 슬하에 5남매를 두고 있다. 이동국 가족은 현재 채널A '슈퍼 DNA 피는 못 속여'에 출연 중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