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희, "엄마 아빠 없으면 이렇게 되는 건가" 악플에 "꺼져 줘~"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1 08:36

이지수 기자
최준희 인스타그램 사진.

최준희 인스타그램 사진.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악플러에 대해 쿨한 대처를 보여 화제다.
 
최준희는 지난 10일 자신의 SNS에 한 악플러가 남긴 댓글을 캡처해 올려놨다. 이 악플러는 “엄마 아빠가 없으면 이렇게 되는 건가”라고 댓글을 썼으며 최준희는 귀엽게 웃는 이모티콘과 함께 마미손과 친구들의 ‘나를 싫어할거면’이라는 노래로 대응했다.
 
이 노래는 "나를 싫어 할거면 그냥 싫어해줄래. 니 생각 따위는 궁금하지 않아 애초에. 그냥 꺼져어~~~~~ 그냥 꺼져어~~~~~줘 제발"이라는 가사를 담고 있다. 
 
한편 최준희는 과거 자가면역질환 루프스병을 앓아, 치료를 받다가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겪었다. 당시 몸무게가 96kg까지 늘었지만 꾸준한 노력을 통해 44kg로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