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꿈장' 샘 해밍턴 아내, 윌리엄x벤틀리와는 다정..남편과는 뚝? 가족 케미 폭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1 09:02

이지수 기자
'해밍턴가 꿈의 옷장'에 출연한 샘 해밍턴 가족.

'해밍턴가 꿈의 옷장'에 출연한 샘 해밍턴 가족.

 
‘해꿈장’ 샘총사가 나태주와 함께 춘천 박사마을을 귀여움과 흥으로 뒤집었다.
 
지난 10일 방송된 ENA(이엔에이), ENA DRAMA(이엔에이 드라마) 채널 ‘해밍턴가(家) 꿈의 옷장’(이하 ‘해꿈장’) 6회에서는 무려 190명의 박사를 탄생시킨 박사마을에서 ‘박사’ 꿈 모험을 한 샘총사(샘 해밍턴-윌리엄-벤틀리)와 ‘태권 트로트’ 가수 나태주의 파란만장 농촌 생활기가 펼쳐졌다.
 
이날 샘총사는 박사마을에 도착해 만물박사 할아버지를 만났다. 만물박사는 샘총사에게 ‘일 바지’를 건넸고, 벤틀리는 완강히 거부했으나 결국 환복해 시작부터 웃음을 안겼다. 이후 샘총사는 요리박사 할머니를 만나 오이소박이로 만들 오이를 따오라는 미션을 부여받았다.
 
잠시 후 밭에 간 샘총사는 오이박사 할아버지와 함께 오이를 수확했다. 그중 벤틀리는 자신의 팔에 개구리가 앉자 ‘깜놀’해 “떼어주세요”라며 울상을 지었다. 하지만 개구리가 다른 곳에 가자마자 “야 개구리! 나 개구리 박사야”라고 당당 모드로 급변해 웃음을 유발했다. 반면 이날 계속된 장 트러블로 인해 ‘똥박사(?)’로 등극한 샘 해밍턴은 “신호가 온다”며 화장실로 향했고, 윌리엄은 “잘 닦고 와”라며 아이 다루듯 대해 환장의 티키타카를 선보였다. 그런가 하면 오이 수확에 열중하던 윌리엄은 “이거 따서 엄마 드리면 좋아 하시겠다”며 스위트한 ‘효도 보이’ 면모를 드러냈다.
 
이윽고 화장실에서 돌아온 샘 해밍턴은 윌&벤에게 노동요를 신청했다. 벤틀리는 곧장 “사랑이 야속하더라~”라며 구성진 트로트 한 자락을 뽑았다. 6세 아들의 ‘뜬금포’ 하춘화 소환에 샘 해밍턴은 “할매한테 배웠지?”라고 추궁했다. ‘오이밭 트로트 한마당’이 펼쳐진 상황 속, ‘찐’ 트로트 가수 나태주가 발차기와 트로트를 동시에 선보이며 깜짝 등장해 반가움을 안겼다.
 
이후 샘총사는 나태주와 함께 수확한 오이를 들고 요리박사에게 돌아왔다. 요리박사는 나태주를 보더니 만사 제쳐두고 “내가 나태주씨 팬이야~”라고 열광, 찐팬 모드로 돌변했다. 이에 나태주는 요리박사와 즉석 춤판을 벌여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잠시 후 흥분을 가라앉힌 나태주는 벤틀리와 함께 ‘시장 팀’으로 뭉쳐 마을 어르신들의 ‘심부름 미션’을 진행했다. 시장에 뜬 나태주X벤틀리는 농촌 상인들의 마음을 ‘흥’으로 휘어잡았다.
 
그 시각, 오이소박이 만들기에 나선 ‘요리 팀’ 윌리엄은 섬세한 칼질을 선보여 ‘꼬마 요리박사’로 등극했다. 또한 요리박사는 샘 해밍턴X윌리엄과 함께 요리하면서 “여긴 박사가 많이 나오니까 신혼부부가 (아이를 갖고 싶어서) 온다”고 박사마을에 대해 소개했다. 이에 샘 해밍턴은 눈을 반짝이며 “윌리엄~ 혹시 동생 또 갖고 싶어? 엄마랑 놀러 올까 해서”라며 셋째 욕심을 드러냈다.
 
뒤이어 시장에서 돌아온 나태주X벤틀리와 오이소박이를 완성한 윌리엄은 한데 뭉쳐 물물교환과 심부름 물건 배달에 나섰다. 이들은 먼저 ‘효자손’ 심부름을 시킨 할아버지 댁에 들러 오이소박이와 효자손을 전달하고 김치를 선물받았다. 또한 옥수수를 주문한 할아버지 댁에 들렀는데, 할아버지는 “닭장에서 달걀을 꺼내 가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에 나태주는 윌&벤에게 함께 닭장에 들어가자고 설득했지만, 딴청과 손사레만 돌아왔다. 결국 나태주 혼자 닭장에 들어갔고, 이를 본 벤틀리는 용기를 내 함께 들어가 직접 달걀을 꺼내는 데 성공했다.
 
모든 배달을 마친 나태주와 윌&벤은 샘 해밍턴과 요리박사를 만나 오이소박이, 수육과 물물 교환해온 반찬들로 한상 푸짐하게 차려 먹방을 시작했다. 이때 ‘먹신동’ 벤틀리는 오이소박이를 ‘깨물 하트’로 승화시키더니, “형이 만든 오이소박이 너무 맛있어”라며 ‘쌍따봉’을 날려 윌리엄을 뿌듯하게 만들었다. 식사 중 윌&벤은 엄마와 영상통화도 했다. 엄마는 이날 윌&벤이 한 경험들을 칭찬하며 기뻐했다. 하지만 남편 샘 해밍턴과는 통화하지 않고 바로 전화를 뚝 끊어 폭소를 안겼다.
 
모든 일과를 마친 뒤, 윌리엄은 이날 했던 다양한 농촌 체험을 영어일기에 녹였다. 특히 시골 어르신들에게 배운 따뜻하고 포근한 정과, 효도하며 느낀 뿌듯함이 일기에 가득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방송 이후 시청자들은 “오이 따기부터 소박이 만들기까지.. 오늘도 열일한 샘총사 파이팅”, “나태주X샘총사 궁합 너무 잘 맞네요”, “어르신들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으심, 나도 덩달아 삼촌미소”, “농촌 체험 아이들한테 정말 좋은 것 같아요” 등 뜨거운 피드백을 보냈다.
 
‘귀염뽀짝 장꾸’ 윌&벤, ‘단짠 아빠’ 샘 해밍턴의 꿈 모험을 담은 ENA, ENA DRAMA 채널 가족 예능 ‘해꿈장’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ENA, ENA DRAMA ‘해밍턴가 꿈의 옷장’(해꿈장)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