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 소프라노 조수미, ‘집사부일체’ 출격...멤버들과 합창 무대 예고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3 10:39

김다은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제공

사진=SBS ‘집사부일체’ 제공

소프라노 조수미가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한다.

 
19일 오후 6시 30분 방송하는 SBS ‘집사부일체’에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가 사부로 출연한다. 본 방송에 앞서 지난 12일에는 조수미의 모습이 담긴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방송에서 쉽게 볼 수 없던 조수미의 등장은 보는 이들의 관심을 높인 가운데, 조수미는 이승기, 양세형, 김동현, 은지원과 일일 제자 강승윤에게 성악 배틀부터 지옥의 레슨을 예고했다.  
 
조수미는 “제가 20년 동안 쓰고 있는 것”이라며 자신의 가방 속 애정템을 공개한다. 털털하게 양세형은 조수미에 “형 느낌 난다”며 말하고, 이에 조수미는 “이제 조형에 대해서 알았지? 내가 어떤 사람인지”라고 대답한다.  
 
영상 말미에는 “우리뿐만이 아니라 힘드신 분이 많다”는 조수미의 말을 시작으로 멤버들과 함께 꾸민 응원의 합창 무대가 살짝 공개됐다. 조수미와 이승기가 폭발적인 고음을 선보이며 엔딩을 장식해 시청자의 기대감을 한층 더 높였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