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균 동진제약 회장, 사단법인 대한아마추어골프협회 초대 회장 선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3 16:31 수정 2022.06.13 16:35

이은경 기자
 
사진 왼쪽부터 동진제약 이해균 회장, 오명 전 과기부 장관, 심민희 골프협회 상임대표. 사진=동진제약 제공

사진 왼쪽부터 동진제약 이해균 회장, 오명 전 과기부 장관, 심민희 골프협회 상임대표. 사진=동진제약 제공

이해균 동진제약 회장이 사단법인 대한아마추어골프협회 초대 회장에 선임됐다.
 
13일 대한아마추어골프협회는 “이달 19일 충북 청주 세레니티CC 클럽하우스에서 이 회장 취임식을 개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 회장의 임기는 2년이다. 이 회장은 오명 전 부총리를 특별고문으로 위촉하는 등 회장단과 고문단 구성을 마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이해균 초대 회장은 “아마추어 골퍼들의 권익증진과 유소년 골프선수 육성에 힘쓸 것”이라며 “특히 골프장 안전환경평가심의위원회를 운영해 골퍼들이 안전하게 골프를 즐길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아마추어골프협회는 아마추어 골퍼들이 골프를 국민생활 스포츠로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20년 문화관광체육부 소관 비영리단체로 설립됐다. 다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활동이 잠시 중단됐었다.
 
협회는 앞으로 아마추어 골프대회 등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 골프를 사랑하는 오피니언 리더들이 소외계층 및 다문화가정 지원 등 사회공헌에 적극 나설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이해균 회장의 ㈜동진제약은 2000년 3월에 설립해 꾸준히 성장하였으며 2015년 5월 ‘호관원 프리미엄’을 출시하며 대중들에게 크게 알려진 기업이다. 이후 2019년 5월 ‘모모단 프리미엄’ 출시와 2021년 11월 ‘호관원 프리미엄’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를 출시하였으며, 혈행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호당원 프리미엄 골드’ 등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다.
 
그 밖에도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하고 있는 ㈜동진제약은 지난해 소외 받는 이웃을 위해 성금 2억원 상당을 금산군를 통해 전달했으며, 코로나19 방역 및 대한노인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등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돕고 있다.  
 
이해균 회장은 지역의 문화 및 교육발전과 취약계층의 지속적인 기부를 통해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또한 지역대학과 연계한 일학습병행 사업에 참여하여, 청년들의 인재양성과 고용창출로 지역사회의 상생기업으로 모범이 되고 있다.  
이은경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