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이나, 아이유가 직접 쓴 가사 보고 멘붕 온 사연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4 10:27

이세빈 기자
사진=MBC '라디오 스타' 제공

사진=MBC '라디오 스타' 제공

작사가 김이나가 가수 아이유 때문에 멘붕 온 사연을 공개한다.
 
내일(15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김이나, 이지혜, 김민규, 양세형과 함께 ‘부럽지가 않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3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찾은 김이나는 아이유와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김이나는 아이유가 직접 쓴 가사를 보고 멘붕을 경험했다고 해 어떤 일이 일어났던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최근 흥미롭게 눈여겨보는 싱어송라이터가 있다고 해 그의 정체가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김이나는 작사가 이외에 방송인으로 활동하면서 생긴 에피소드도 털어놓는다. 하는 말마다 화제를 부르는 ‘어록 공장장’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이나는 “내가 느끼는 걸 풀어서 이야기한다”며 그 비결을 공개한다.
 
또한 김이나는 현재 라디오 DJ를 맡은 MBC 표준FM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신청곡 사연을 보낸 일화를 소개한다. 이어 뷔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하자, 4 MC는 놀람을 금치 못한다고 해 본방송을 향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라디오스타’는 내일(15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