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양세형 “스트레스 진단 결과 아기 수준”…워라밸 스케줄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4 15:41 수정 2022.06.14 15:44

김다은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양세형이 스트레스를 덜 받는 비결을 공개한다.  
 
오는 15일 오후 10시 20분 방송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김이나, 이지혜, 김민규, 양세형이 출연해 ‘부럽지가 않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양세형은 6년 만에 ‘라디오스타’에 등장해 본업과 취미생활을 병행하는 워라밸 라이프를 즐기고 있다고 근황을 전한다.
 
양세형은 “물 들어올 때 노 저으려다가 부러질 뻔했다”며 워라밸 라이프를 고집하게 된 이유를 밝힌다. 그러면서 “스트레스 진단 결과 아기 수준으로 나왔다”고 고백한다. 스트레스 해소 비결인 양세형의 워라밸 한 달 스케줄표도 공개된다. 그는 “멋진 40살이 되고 싶다”면서 야심 차게 준비 중인 프로젝트를 밝힐 예정이다.
 
양세형은 세간의 화제를 모았던 식당 응급구조 미담 비화도 털어놓는다. 당시 그는 한 식당에서 호흡곤란을 호소하는 할머니를 ‘하임리히법’으로 응급처치해서 구조했다. 양세형은 “골든타임을 넘길 것 같아서 빠르게 대응했다”고 회상한다.  
 
이날 방송에서 양세형은 MC 김국진과 예능 촬영 건으로 외국을 갔다가 9시간 동안 비행기를 동반 탑승했던 이야기, 아직 레전드 짤로 화제 되고 있는 웹 예능 ‘숏터뷰’ 밀착토크 진행도 선보일 예정이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