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 아역 정지훈, 주지훈 소속사와 전속계약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4 15:47 수정 2022.06.14 15:48

박정선 기자
사진=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H&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역 배우 정지훈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H&엔터테인먼트가 14일 밝혔다.  
쌍천만 흥행을 달성한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에 출연한 정지훈이 H&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해 주지훈, 정려원, 윤박, 천우희, 정수정 등과 한솥밥을 먹는다.
 
H&엔터테인먼트 홍민기 대표는 “뛰어난 실력을 가진 정지훈이 당사의 새 식구가 되어 기쁘다”며, “정지훈은 어리지만 연기에 진지하게 임하는 태도와 풍부한 표현력이 매력적인 친구다. 그가 지닌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잘 발산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정지훈은 2013년 Mnet ‘몬스타’로 데뷔,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나의 아저씨’ ‘마더’ 등을 비롯해 영화 ‘신과함께 – 죄와 벌’ ‘신과함께 – 인과 연’, ‘사자’, ‘안시성’, ‘역모’ ‘덕구’ 등에 출연했다.
 
한편 정지훈과 전속 계약을 맺은 H&엔터테인먼트는 주지훈, 정려원, 윤박, 천우희, 곽동연, 정수정, 김혜은, 류현경, 윤종석, 손담비, 정인선, 인교진, 소이현, 안창환, 장희정, 강민아 등이 소속된 엔터테인먼트사다.
 
박정선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