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측 “6살 연하 남자친구와 26일 결혼? 비공개라 확인 어려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4 16:20

이세빈 기자
사진=일간스포츠

사진=일간스포츠

배우 장나라의 결혼식 날짜에 대해 소속사가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14일 소속사 라원문화 측은 일간스포츠에 “장나라의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는 만큼 날짜 확인이 어렵다”고 밝혔다.
 
장나라는 지난 3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결혼을 발표했다. 장나라는 “영상 일을 하는 6살 연하의 친구와 2년여 간의 교제 끝에 서로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약속했다”며 “예쁜 미소와 성실하고 선한 마음, 그리고 무엇보다 자기 일에 온 마음을 다하는 진정성 넘치는 자세에 반해 인연을 맺게 됐다”고 전했다.
 
이후 남자친구에 대한 추측이 커지자 소속사 측은 “예비 신랑이 비연예인인 만큼 예비 신랑과 관련한 무분별한 추측 기사와 신상 유포를 자제해주길 간곡하게 부탁드린다. 가족을 공격하는 글이나 도를 넘는 신상 유포에 대해선 악의적인 것으로 판단, 소속사 차원에서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한편 장나라는 지난해 6월 종영한 KBS2 ‘대박부동산’에 출연했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