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X4·마세라티 르반떼 등 29개 차종, 총 8117대 리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6 13:46

안민구 기자
BMW 리콜 대상 차량. 국토부 제공

BMW 리콜 대상 차량. 국토부 제공

 
국토교통부가 BMW코리아, 볼보트럭코리아, FMK,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총 29개 차종 811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시정조치(리콜)한다고 16일 밝혔다.

 
BMW코리아에서 판매한 'BMW X4 x드라이브Drive20d M 스포츠 패키지' 등 23개 차종 6684대는 연료필터 히터 내부의 밀봉 불량으로 연결부위에서 소량의 연료가 누유돼 전원분배기 내부로 유입되고, 이로 인해 시동이 걸리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볼보트럭코리아에서 판매한 'FM 카고' 등 4개 차종 1295대(판매이전 포함)는 차량통신 제어장치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앞 유리 와이퍼 작동·정지 시 간헐적으로 과부하가 발생해 스위치 제어 부품(릴레이)이 손상되고, 이로 인해 앞 유리 와이퍼가 작동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FMK에서 수입·판매한 '마세라티 르반떼 GT 하이브리드' 92대는 48V 배터리 연결배선의 고정 너트가 제대로 조여지지 않아 연결부 접촉 불량이 발생했다. 이로 인해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XC40 리차지 트윈' 46대는 가속페달센서 일부 연결배선의 방수 불량으로 센서 커넥터 내 부품이 부식되고, 이로 인해 가속페달을 작동하더라도 가속이 제대로 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FMK 차량은 이날부터, BMW코리아와 볼보트럭코리아는 17일부터,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오는 30일부터 각사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받을 수 있다.
 
결함시정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안민구 기자 amg9@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