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미친귀 귀환…의외의 작곡가 등장에 깜짝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7 11:14

이세빈 기자
사진=MBC '놀면 뭐하니?' 제공

사진=MBC '놀면 뭐하니?' 제공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의외의 작곡가의 등장에 깜짝 놀란다.
 
내일(18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 데뷔곡 선정을 위한 2차 후보곡 청음회가 그려진다.
 
앞서 1차 청음회 당시 유명 작곡가들이 작업한 후보곡들은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여기에 걸그룹 히트 메이커 용감한 형제와 그룹 SG워너비, 씨야의 히트곡을 작곡한 조영수가 즉석에서 WSG워너비를 향한 곡을 들려줘 대표들의 오픈런 경쟁을 부추겼다.
 
이런 가운데 2차 청음회에서는 의외의 작곡가가 WSG워너비를 위해 후보곡을 보내와 대표들을 흥분하게 한다. 유팔봉(유재석 분)은 “어디에서 많이 듣던 목소리인데?”라며 귀를 기울여 궁금증을 자극한다. 대표들은 “단체곡에 딱 좋을 것 같다”고 감탄을 쏟아내다가, 급기야 작곡가의 이름으로 N행시 대결을 펼치며 어필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작곡가의 후보곡에 유팔봉은 반가움을 표해 궁금증을 더한다. 여기에 대표들은 그가 직접 쓴 가사와 감동적인 목소리에 힐링을 받는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쟁쟁한 작곡가들이 쓴 후보곡을 모두 들은 대표들은 어떤 곡을 골라야 할지 고민에 빠지게 된다. 대표들의 입을 벌어지게 한 작곡가들이 선물한 곡은 어떨지, 또 대표들이 어떤 곡을 선택할지 본방송을 향한 관심이 집중된다.
 
‘놀면 뭐하니?’는 내일(18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