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리스 소희 마이크 잡는다! 18일 ‘드림콘서트’ 레드카펫 MC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7 11:45

이현아 기자
사진=아이오케이 컴퍼니 제공

사진=아이오케이 컴퍼니 제공

앨리스의 소희가 18일 열리는 ‘제28회 드림콘서트’ 레드카펫의 MC를 맡는다.

소희는 이날 레드카펫에서 위아이의 동한과 석화도 함께 진행을 이끈다.
 
2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를 개최하는 ‘드림콘서트’는 앨리스를 비롯해 골든차일드, 클라씨, 드리핀, 드림캐쳐, 탄, 라붐, 라잇썸, 레드벨벳, 빅톤, 스테이씨, 씨아이엑스, 아이브, 에이비식스, 엔시티 드림, 엔믹스, 오마이걸, 유나이트, 위아이, 위클리, 이무진, 이펙스, 킹덤, 케플러, 크래비티, 트렌드지, 펜타곤 등(가나다순) 총 27팀이 무대에 오른다.
 
팬데믹으로 인해 지난 3년간 비대면 공연으로 진행됐던 만큼, 이번 ‘드림콘서트’는 아티스트와 팬들이 직접 얼굴을 마주할 수 있어 더욱 특별하게 다가온다. 이 같은 인기를 입증하듯 티켓 예매는 오픈 20분 만에 전량 매진을 기록했다.
 
또한 한국관광공사가 ‘한국여행, 다시 시작합니다!’(Travel to Korea Begins Again!) 슬로건 아래 여행업계와 함께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23개국의 글로벌 한류팬 2504명을 유치하는 등 해외에서도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드림콘서트’는 18일 오후 6시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다. 레드카펫 행사는 오후 4시부터 시작한다.
 
이현아 기자 lalalast@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