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IS] 탄탄한 보디라인 나나, "진정한 아름다움은 내면"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7 14:16

황지영 기자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배우 나나가 탄탄한 보디라인으로 감탄을 불렀다.
 
나나는 최근 코스모폴리탄 화보에서 명품 브랜드 버버리와 협업을 진행했다. 카리스마 넘치는 포즈와 강렬한 눈빛,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으로 이목을 끌었다. 
 
화보와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는 “넷플릭스 시리즈 ‘글리치’ 촬영 마치고, 지금은 새 드라마 ‘내 남자는 큐피드’와 넷플릭스 시리즈 ‘마스크걸’ 촬영에 들어간 상태”라며 그 어느 때보다 분주한 일상을 전했다. 또 “원래 뭐든 쉽게 질려 하는 성격이다. 그런데 내 인생에서 유일하게 질리지 않는 게 연기”라며 배우라는 직업에 대한 뜨거운 애정을 드러냈다. 
 
나나는 배우 인생의 터닝 포인트로 국내 드라마 데뷔작 ‘굿와이프’를, 연기하면서 가장 통쾌했던 역할로 ‘출사표’의 ‘구세라’를 꼽았다. “평소 감정 표현을 잘 안 하는 성격인데 아이돌로 활동하기 어렵지 않았나”라는 질문에는 “그렇지 않다. 무대에서의 퍼포먼스도 연기의 일환이기 때문”이라며 “배우가 되어서도 ‘나나’라는 예명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애프터스쿨’과 ‘오렌지 캬라멜’ 활동은 여전히 내게 큰 의미”라고 덧붙였다.
 
이어 “나는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내 안에 많은 감정들이 있다는 걸 나는 알기 때문”이라며 “대중 앞에서 내 안의 다양한 모습을 하나하나 꺼내서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라는 질문에 나나는 "건강한 정신”이라고 말하며 내면을 가꾸는 일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황지영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