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훈, IHQ와 매니지먼트 전속계약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7 19:28

이현아 기자
사진=IHQ 제공

사진=IHQ 제공

배우 이훈이 IHQ와 손잡았다.

이훈은 IHQ과 매지니먼트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IHQ 측은 17일 “이훈은 묻히기에는 아까운 연기력을 지닌 배우다. 1990년대 하이틴 스타로 각종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주목을 받았고 SBS 연기상을 수상한 경력도 있다. 이훈이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훈에게 IHQ는 친정이나 다름없다. 1999년 IHQ의 원년멤버로 인연을 맺어 배우로서의 발판을 다졌다. 이후 계약 만료로 떠났다 다시 IHQ의 품으로 돌아왔다.
 
이훈은 “오랜 공백기가 있었다. 꾸준히 응원해주신 시청자와 팬들에게 성숙된 연기와 다양한 방송 활동으로 보답하겠다. 데뷔 때부터 신뢰를 쌓아온 IHQ와 한 식구가 된 것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1994년 MBC 시사코미디 ‘청년내각’으로 대중에 얼굴을 알린 이훈은 예능 ‘일요일 일요일 밤에’, ‘SBS 인기가요’ 등의 MC로 탄탄한 진행 실력을 뽐냈다. 또 ‘왕초’, ‘서울의 달’, ‘사랑과 야망 등의 드라마에서도 진정성 있는 연기를 보여줬다.
 
이훈은 현재 TV조선의 ‘알콩달콩’과 ‘엄마의 봄날’에서 메인 MC를 맡고 있다. 15일 첫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 정비서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이현아 기자 lalalast@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