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나' 수지 "배우로서 한번쯤 도전할 만한 캐릭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1 12:25

박정선 기자
배우 수지가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ANNA) 제작발표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안나'(감독 이주영)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로 수지, 정은채, 김준한, 박예영 등이 열연했다. 24일 첫 공개.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21/

배우 수지가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ANNA) 제작발표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안나'(감독 이주영)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로 수지, 정은채, 김준한, 박예영 등이 열연했다. 24일 첫 공개.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21/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의 배우 수지가 출연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수지는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대본이 정말 재미있었다. 대본을 보면서, 미묘한 기분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유미가 안쓰럽고 묘하게 공감이 갔다. 잘한 것 하나 없는 유미이지만, 굉장히 응원하게 된다. 거짓말이 안 들켰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봤다"면서 "무엇보다, 이 인물을 연기하고 싶다는 생각이 가장 컸다. 배우로서 한번쯤은 도전해볼 만한 매력적 캐릭터라고 생각해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평단의 호평을 받은 정한아 작가의 원작소설 '친밀한 이방인'을 바탕으로 한 작품이다. 이름, 가족, 학력, 과거까지 모든 것이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되어, 거짓말로 쌓아 올린 삶을 살아가게 된 여자의 위태로운 심리 변화를 보다 깊이 탐구해 담아낸다. 수지가 첫 단독 주연을 맡았다. 정은채, 김준한, 박예영 등이 출연한다.  
 
'안나'는 오는 24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