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옥순 최종 선택 앞두고 오열→정숙 “이 안에서 너무 힘들었어”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1 16:48 수정 2022.06.21 16:49

김다은 기자
사진=ENA PLAY, SBS PLUS 제공

사진=ENA PLAY, SBS PLUS 제공

‘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 최종 선택을 코앞에 두고 오열 사태가 발생한다.  
 
오는 22일 방송하는 ENA PLAY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솔로’에서는 8기 인기녀 옥순과 정숙이 최종 선택 직전 폭풍 눈물을 쏟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8기는 마지막까지 결과를 알 수 없는 로맨스 카오스에 빠진다. 이들의 복잡한 러브라인을 지켜보던 MC 송해나는 “다 된 것 같은데 이렇게 무너진다고?”라며 충격에 빠진다.
 
최종 선택 직전, 남자 출연진들이 여성 출연진에게 스케치북에 자신의 진심을 써 전달하는 고백 타임이 펼쳐지는데 여기서 한 남성 출연진은 용기 있는 글로 마음을 고백하는 것은 물론, 깜짝 시그널까지 전달한다. 옥순은 한 솔로남의 고백을 지켜보다가 갑자기 눈물을 쏟는다.
 
옥순은 눈물을 흘린 이유에 대해 “잘 모르겠다”며 말을 아끼다가 “사실 안 보고 싶었는데”라는 속내를 털어놔 3MC를 놀라게 한다. 이어 옥순은 “충분히 고마운데 고마움을 표현 못 할 것 같아서 미안하다”고 덧붙인다.  
 
솔로나라 8번지 입성 후 미소를 잃지 않던 정숙 역시 눈물을 흘린다. 마음을 정하기 전 여성 출연자들과 숙소에 모여 앉은 정숙은 돌연 눈물을 쏟고, 좀처럼 마음을 추스르지 못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어 정숙은 “이 안에서 힘들었고”라고 한 뒤, 한참을 울다가 “아이고, 어떡하냐. 진짜”라며 말을 잇지 못한다.  
 
8기의 최종 선택 결과가 공개되는 ‘나는 솔로’는 22일 오후 10시 30분 ENA PLAY, SBS PLUS에서 방송된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