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김지민 “희한한 소문 나서 스트레스”…해명 나선 사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2 11:21

이세빈 기자
사진=김지민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김지민 인스타그램 캡처

코미디언 김지민이 자신을 둘러싼 소문에 입을 열었다.
 
김지민은 어제(21일) 자신의 SNS에 “나 빵집 안 한다. 고향 분들이 빵집 오픈했냐고 계속 물어보는데 안 한다”고 밝혔다.
 
이어 “빵을 좋아하지도 않는다”고 강조하면서 “동해시 빵집 나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이를 본 동료 연예인들도 댓글을 남겼다. 배우 황보라는 “푸하하하”라고 웃었고, 한다감은 “아이고. 이건 또 무슨 소리람”이라고 위로했다. 이에 김지민은 “빵집 오픈했냐고 희한한 소문이 나서 스트레스”라고 하소연했다.
 
한편 김지민은 지난 4월부터 선배 코미디언인 김준호와 열애를 이어오고 있다. 두 사람은 각종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