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타운 라이브 日 도쿄돔 콘서트, 매진 행렬에 1회 공연 추가 확정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3 15:36

정진영 기자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타운 라이브에 대한 뜨거운 현지 관심이 입증됐다.

 
올 8월 열리는 SM엔터테인먼트(SM)의 글로벌 공연 브랜드 ‘SM타운 라이브’ 도쿄돔 콘서트가 현지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에 1회 공연을 추가, 총 3회에 걸쳐 개최되게 됐다.
 
이번 공연은 당초 오는 8월 27일부터 이틀간 진행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27~28일 공연 티켓이 모두 매진되며 추가 공연을 결정, 29일까지 일본 도쿄돔에서 화려하게 펼쳐질 전망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약 3년 만에 개최되는 ‘SM타운 라이브’ 오프라인 콘서트로 강타,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태연, 효연, 샤이니 온유, 키, 민호, 엑소 수호, 첸, 카이, 시우민, 레드벨벳, NCT, 에스파, 레이든, 긴조 등 SM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거 출연한다. 각 팀별 무대와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스테이지 등 다채로운 볼거리로 현지 관객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앞서 ‘SM타운 라이브 2022: SMCU 익스프레스’는 지난 1월 1일 전 세계 무료 온라인 중계돼 179개 지역(유튜브 기준) 약 5100만 스트리밍을 돌파, 한국 온라인 콘서트 최다 시청수를 기록하는 등 큰 사랑을 받았다.
 
‘SM타운 라이브’는 2008년부터 서울, 뉴욕, LA, 파리, 두바이, 칠레, 도쿄, 베이징, 상하이, 방콕, 싱가포르 등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성공적으로 펼쳐다. ‘한국 단일 브랜드 공연 최초 프랑스 파리 공연’, ‘아시아 가수 최초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 공연’, ‘해외 가수 최초 중국 베이징올림픽주경기장 공연’, ‘두바이 최초 대규모 K팝 공연 개최’ 등의 기록을 썼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