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헤어질 결심’ 박찬욱 “송강호와 1999년부터 우정 나눠, 칸 수상에 벌떡”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4 17:53 수정 2022.06.24 17:56

정진영 기자
사진=CJ ENM 제공

사진=CJ ENM 제공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제75회 칸영화제에서’ 감독상을 받은 박찬욱 감독이 영화제에서 함께 상을 받은 배우 송강호에 대해 언급했다.

 
박찬욱 감독은 24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라운드 인터뷰에서 ‘제75회 칸영화제’에서 송강호와 동반 수상을 한 일에 대해 “나도 모르게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게 되더라”고 이야기했다.
 
박찬욱 감독은 당시에는 송강호가 출연한 영화 ‘브로커’를 보지 못 한 상태였다면서 “영화를 못 봐서 누가 연기를 잘했는지 못했는지도 몰랐다. 그렇기 때문에 송강호가 받을 줄도 예상하지 못 했는데, 송강호의 이름이 불리더라”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어 “나도 모르게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졌다. 199년부터 쌓았던 우정과 함께했던 시간, 추억들이 생각났다. 그래서 얼싸안고 기쁨을 나눴다”고 이야기했다.
 
‘헤어질 결심’은 산 정상에서 추락한 한 남자의 변사 사건을 두고 담당 형사인 해준(박해일 분)과 사망자의 아내인 서래(탕웨이 분)가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오는 29일 개봉된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